Press     Contact Us

NH농협, 디지털 금융 플랫폼 전략 가속

NH농협은행(은행장 김주하)과 농협상호금융(대표 허식)이 애플리케이션 프로그래밍 인터페이스(API) 개방 전략에 기반한 디지털 금융 플랫폼 생태계 구축에 속도를 내고 있다.

​ NH농협과 농협상호금융은 26일 농협중앙회 본관 대강당에서 NH핀테크 오픈플랫폼 모델링 협약식을 열고 20개 핀테크 기업과 모델링 업무제휴를 맺었다. NH농협은 오는 12월 NH핀테크 오픈플랫폼 정식 출범과 동시에 해당 기업의 핀테크 서비스를 적용하게 된다.
NH농협은 ‘NH핀테크 오픈플랫폼’과 다양한 ‘핀테크 서비스’의 연결을 위해 핀테크 산업별로 모델링 기업을 선정했다. 분야는 ▲스타트업 ▲글로벌, ▲금융사고예방 ▲B2C(간편 결제/송금, 크라우드펀딩),

▲B2B(ERP, 결제대행), ▲G2B(공기업), ▲제휴API 등을 포함한다.
NH농협은 NH핀테크 오픈플랫폼이 출시되면 핀테크 기업들이 자사의 서비스에서 직접 금융서비스를 제공하거나, 금융과 결합된 새로운 핀테크 서비스를 창출할 수 있게 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 또 이번 모델링에 참여한 기업 중 윙(WING)사는 캄보디아 최대 모바일 지급결제서비스 기업으로 NH핀테크 오픈플랫폼이 향후 글로벌 금융플랫폼 서비스로 발돋움할 수 있음을 보여줄 것으로 기대된다고 덧붙였다. 윙 외에도 머니텍(외화 송금), 핑거(이상거래탐지), LG유플러스/인스타페이(간편결제/수납), SK플래닛(전자지갑/송금), 비바리퍼블리카(간편송금), 페이게이트(크라우드펀딩), 하렉스인포텍(관리비 수납), 이카운트/한국산업데이타베이스(ERP), 코빗(비트코인 환전), 씨엔티테크(수금관리), KG이니시스/제이티넷(결제대행), 쌍용정보통신(공기업 ERP), 더치트/오렌지테크/시큐브/비티웍스(제휴 API)가 NH농협과 협약식을 맺었다.

NH농협은행 김주하 은행장은 이날 협약식 환영사에서농협이 금융플랫폼 기업임을 천명해 관심을 끌었다. 그는 또 "스타트업부터 대기업, 공기업 등 누구나 금융을 활용하여 핀테크 기업이 될 수 있도록 지원하고, 고객들은 생활에서 쉽고 간편하게 금융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는, 이른바 금융으로 연결된 핀테크 생태계를 만들겠다"고 말했다.

2015.08.26


[ 다른 행사 뉴스 보기 ]